New Document
HOME > 알림방 > 의학정보

4   1/1

 내용보기

작성자


미르아동병원

홈페이지

http://www.lovechild.co.kr

제목


2살 미만 TV 많이 보면 말 늦다.
2살 미만의 어린이가 TV나 비디오를 많이 보면 말이 늦어질 확률이 TV를 적게 보는
아이의 2배나 된다는 사실이 다시 확인됐다.

10일 마이니치(每日)신문에 따르면 이런 사실은 일본소아과학회가 한살 반 된 어린이의
부모 1천9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밝혀졌다.

학회는 어린이의 TV 시청시간이 4시간을 넘는지 여부와 어린이가 직접 보지 않더라도
가족들이 TV를 켜놓는 시간이 8시간이 넘는지 여부를 4개 그룹으로 나눠 한살 반 된
어린이가 주어와 술어 2단어로 된 말을 하는 비율을 조사했다.

조사결과 `어린이의 시청시간이 4시간 미만이고 가족의 시청시간도 8시간 미만' 인 경우
어린이의 말이 늦은 비율은 약 15%였으나 `어린이가 4시간 이상, 가족도 8 시간 이상'인
경우 이 비율이 30%로 2배나 높았다.

소아과 개업의들의 모임인 일본 소아과의사회도 지난 달 2살 미만의 아기가 TV 나
비디오를 너무 많이 보면 언어장애 또는 다른 사람과 시선을 맞추지 않는 대인기피증 등을
일으키기 쉽다는 조사결과를 발표했다.

소아과의사회는 ▲영아에게 젖을 먹이거나 식사중에는 TV나 비디오를 보지 말고
▲TV를 접하는 시간을 하루 2시간 이내로 억제하며
▲어린이 방에는 TV나 PC를 놓지 말라고 권고했다.
Prev
 아기가 계속 보채요, 잠 좀 자게 해주세요 !
미르아동병원 2011/01/13 3030
Next
 집에서 할수 있는 환경교육
미르아동병원 2011/01/13 3030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미르